20140410_BoA_Only One_002.jpg

존재조차도 몰랐던 BoA의 Only One 한정판을 입수했다. 시중 판매 가격은 17,800원. 난 이 앨범을 산 줄 알았는데, 벅스에서 다운만 받았더라. 헐킈. 위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사이즈가 엄청나게 크다. 솔직히 정규 앨범치고는 음악 볼륨(꼴랑 6곡)은 조금 실망했는데. 부클릿의 볼륨이 크니 용서를

 

20140410_BoA_Only One_003.jpg

앞면엔 제일 위에 올려 놓은 사진처럼 큰 B가 있고(BoA의 B겠지) 뒷면엔 이렇게 앨범명도 적혀있다. 앞-컬러, 뒤-흑백

 

20140410_BoA_Only One_004.jpg

반투명 케이스를 벗기면. 엄청난 부클릿 등장. 처음 이걸 봤을 땐 화보집인줄 알았음. CD가 있을 곳이 없어서…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06.jpg

하지만 제일 뒷장에 이렇게 붙어 있었다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07.jpg

기타 치는 컨셉이라면 운지법이라도 가르쳐 줘야지 ㅠㅠ

 

20140410_BoA_Only One_008.jpg

차라리 이런 게 나은 듯. 예쁘게 잘 나왔네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09.jpg

사진만 주르륵 나오다가 마지막 장에 가사가 나오는데…. 뭐 그냥 장식인 듯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10.jpg

CD​장식장에 BoA CD는 두 군데에 나눠서 있다. 우리나라 발매 앨범. 일본 발매 앨범. 위의 사진은 일본 발매(이지만 SM에서 발매한 국산 앨범도 있다)앨범. 가난해서 전부는 없다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11.jpg

여기에는 국내 발매 앨범. 어디에도 저런 사이즈의 앨범을 넣을 곳이 없다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12.jpg

처참하다. 이렇게 나온다. 이런 한정판 앨범은 의미 있지만 보관하기가 진짜 답이 없다.

 

20140410_BoA_Only One_013.jpg

결국, 피규어 있는 곳으로…. 자리를 이동

요즘 CD를 통 안 사는데. 죄를 짓는 기분이다. 근데 아이유 한정판 같은 건 사 놓고 뜯지도 않았네.